topimage
  • 최근 댓글
  • Counter
  • 가족 / Family

    번호
    제목
    글쓴이
    490 비누방울 놀이하는 샤론 file
    석찬일
    2512   2010-06-07 2010-06-07 12:03
     
    489 피아노 치는 샤론이 2 file
    석찬일
    2460   2009-11-06 2009-11-30 12:28
     
    488 가발 쓴 찬일 4 file
    석찬일
    2455   2012-02-11 2012-04-09 09:09
     
    487 샤론 생일 점심 식사 12 file
    석찬일
    2394   2011-06-30 2011-07-10 23:14
     
    486 샤론이 합창연습하러 Wielen에 가다 file
    석찬일
    2366   2010-04-20 2010-04-20 13:21
     
    485 알라딘과 마술램프 구경하다 file
    석찬일
    2358   2012-12-30 2012-12-30 11:23
     
    484 광어회 뜨다 5
    석찬일
    2344   2005-12-05 2005-12-05 11:38
    지난 주 토요일 오후였다. 마당에 있던 아내의 목소리가 들렸다. "안녕하세요. 집사님, 어서 들어오세요~." 그날 저녁에 이용운 집사님 가족들이 뮤지컬 Sweet Charity 공연을 구경하고자 하셔서 내가 표를 준비해놨는데, 그 표를 가지러 잠시 우리집에 들리신...  
    483 Ein Loch geboren? ^^;;; 2
    석찬일
    2334   2010-03-30 2010-04-04 22:50
    며칠 전 나는 극장 동료들과 함께 극장 매점에서 이야기를 나누었다. 요즘 뭐하고 지내느냐,? 지난 주간에는 뭘 하고 지냈느냐? 등의 이야기가 오갔다. 나를 잘 아는 한 동료가 찬일은 틀림없이 컴퓨터하면서 시간을 보냈을 것이라고 이야기를 해서 나는 지난 ...  
    482 올 해도 봄은 오는가 보다 file
    석찬일
    2320   2011-03-20 2011-03-20 01:33
     
    481 샤론 발레 발표회 jung tanzt file
    석찬일
    2319   2014-05-26 2014-05-26 03:4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