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image
  • 최근 댓글
  • 가족 / Family

    번호
    제목
    글쓴이
    432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석찬일
    752   2006-12-31 2006-12-31 17:26
    2007년 희망찬 새해가 밝았습니다. 여러분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곳 독일에서는 밤 12시 조금 전부터 개개인이 준비한 불꽃놀이가 새해를 알렸습니다. 비록 비가 오는 궂은 날씨였지만 새해 첫 시간을 집안에서 창문을 통해서 비쳐오는 아름다운 불꽃...  
    431 '좀머씨 이야기'를 읽고 2 file
    석찬일
    2286   2007-01-13 2007-01-13 04:54
     
    430 오랜만에 먹어보는 광어 2
    석찬일
    929   2007-01-25 2007-01-25 13:19
    오늘 아침에는 왠지 7시 30분쯤 눈이 떠졌다. 평소같으면 8시는 커녕 9시가 다 되어야 눈을 뜨는 늦잠꾸러기인 나인데, 왠일인지 일찍 눈이 뜨진 것이다. 어제 아내와 대화하던 중 아내가 회를 먹어본 지 오래됐다며 회를 먹고 싶다고 한 이야기가 생각나서일...  
    429 샤론이방 새단장하기 - 공사중 2 file
    석찬일
    959   2007-02-04 2007-02-04 02:32
     
    428 단체로 감기걸리다 8
    석찬일
    942   2007-02-08 2007-02-08 01:56
    지난 주일 예배할 때, 아내는 도저히 목소리가 안 나온다면서 성가대를 하지 않고 회중석에서 예배드리겠다고 하였다. 이날 예배가 끝난 후 집에 돌아온 우리는 모두 뭔가에 취한 사람처럼 약간 몽롱한 느낌을 받았다. 그리고는 잠이 들었다. 월요일 아침에 일...  
    427 샤론이방 새단장하기 - 공사끝 5 file
    석찬일
    930   2007-02-15 2007-02-15 09:26
     
    426 레고 상자 6 file
    석찬일
    1108   2007-02-17 2007-02-17 08:20
     
    425 따뜻한 겨울은 가고... 2 file
    석찬일
    2304   2007-03-09 2007-03-09 08:26
     
    424 내팔(MyPal)은 또 다시 서비스센터로... 2
    석찬일
    783   2007-03-30 2007-03-30 06:19
    어제 "딩동"하고 울린 현관벨 소리에 나가보니, 우체부 아저씨가 소포 하나를 들고 계셨습니다. 순간 직감적으로 'PDA가 왔구나' 싶었죠. '아니 이렇게 빨리 돌아오다니... 2주일 정도 만에 돌아왔네...' 기쁜 마음에 수령란에 사인하고 소포 포장을 뜯어 보았...  
    423 섬머타임 시작하다 3 file
    석찬일
    779   2007-03-24 2007-03-24 04:49
     
    XE Login